주요 메뉴 바로가기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홍보센터
10대들, 주말 오전 9시 무인매장 현금 노린다
구분뉴스 등록일2022.08.25 조회1184

팬데믹 이후 크게 늘어나고 있는 무인매장을 타깃으로 한 절도범죄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주로 10대들이 주말 오전 시간대에 무인매장 내 현금을 노리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종합 안심솔루션 기업 에스원(대표 남궁범)이 범죄예방연구소를 통해 85만 고객처의 빅데이터 중 무인매장 관련 범죄 데이터를 선별, 2020년 1월부터 올해 6월까지 2년 6개월간의 무인매장 절도범죄 유형을 분석하는 자료를 내놨다.


분석 결과를 살펴보면 무인매장 절도범죄는 2020년 대비 지난해 85.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에스원은 "코로나 이후 '언택트' 트렌드의 부상과 최저시급의 상승으로 무인매장이 증가하는 가운데 경기 침체로 생활범죄가 늘어나면서 자연스럽게 무인매장 절도범죄 상승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청 통계에서도 무인매장 절도범죄 증가 추세를 확인할 수 있다. 지난해 3월 무인매장 절도 건수는 223건에 불과했지만, 같은 해 10월에는 517건으로 2배 넘게 증가한 것으로 발표된 바 있다.


□ 무인매장 절도범죄, 10대가 가장 많아


무인매장 절도범죄의 가장 큰 특징은 미성년 절도범이 많다는 점이다. 에스원 범죄예방연구소의 분석 결과 2020년 전체 절도 피의자 중 10대 비중은 18.6%에 불과하지만 무인매장 절도범의 10대 비중은 34.8%로 가장 많은 것으로 확인됐다.

에스원 측은 "무인매장이 동네 중고등학생들의 아지트가 되면서 절도범죄로까지 이어 지고 있다"며, "업주들은 현금 도난으로 인한 피해뿐만 아니라 영업 방해로 인한 정신적인 스트레스까지 이중고를 겪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특히 무인매장 절도범죄는 주말에 집중됐다. 전체 절도범죄 건수 중 토요일과 일요일이 전체의 43.4%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에스원 측은 "10대들이 등교하지 않는 주말을 이용해 범죄를 저지르기 때문으로 파악된다"며, "업주들은 주말에 절도범죄가 발생하지 않도록 특별히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에스원+보도자료]+10대들+주말+오전+9시+무인매장+현금+노린다_1.png


[에스원+보도자료]+10대들+주말+오전+9시+무인매장+현금+노린다_2.jpg



□ 주로 오전 시간대 노려…기존 범죄와 다른 양상


무인매장 절도범죄의 또 다른 특징은 오전 시간대(06~12시)에 범죄 발생 비율이 높다는 점이다. 전체 절도범죄를 놓고 봤을 때 오전 시간대(06~12시) 범죄 발생 비율은 9.0%에 불과했으나, 무인매장 절도범죄는 39.1%에 달했다.
에스원 측은 "일반 매장의 경우 오전 시간대 손님이 많기 때문에 절도범죄가 일어날 확률이 적지만 무인매장은 오전에 매장 이용이 뜸하기 때문에 손님을 가장해 범행을 저지르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분석했다.


[에스원+보도자료]+10대들+주말+오전+9시+무인매장+현금+노린다_3.jpg


□ 현금 결제 많은 무인매장, 절도범죄의 주요 타깃

무인매장 중에서도 절도범의 타깃이 되는 업종은 따로 있다. 바로 현금 이용이 많은 매장이다. 업종별 무인매장 절도범죄 발생률을 살펴보면 인형뽑기방(35%)이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는 코인사진관(22%), 코인빨래방(17%) 순으로 나타났다. 무인 매장 전환이 가장 활발한 업종인 무인PC방(4%)과 무인편의점(4%)은 오히려 범죄 발생률이 낮았다.
 

에스원 측은 "침입 범죄 발생률이 높은 업종의 공통점이 바로 현금을 많이 취급하는 무인매장이라는 점"이라며, "일반 매장에 비해 무인매장은 판매하는 물품의 가격이 낮아 물품 대신 현금을 노리는 범죄가 많은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에스원+보도자료]+10대들+주말+오전+9시+무인매장+현금+노린다_4.jpg


□ 무인 매장 전용 보안 솔루션으로 범죄 예방부터 피해 보상까지 원스톱으로 해결
 
무인매장 증가세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업계에서는 무인매장 절도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보안 솔루션이 크게 각광을 받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에스원은 영상보안부터 긴급출동, 현금보관함 감시, 정전 모니터링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무인매장 전용 보안상품 '안심24'를 출시했다. 특히, 이 상품은 현금 도난시에도 최대 1000만원까지 보상이 가능하기 때문에 소규모 무인매장을 운영하는 점주들에게 큰 관심을 얻고 있다.

 
(사진 설명: 에스원 출동요원이 무인매장 점주에게 안심24 상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안심24'에 지능형 영상감시, 에스원 통합보안 관제센터 원격 경고방송 등 최첨단 솔루션이 추가된 "안심24 플러스"는 무인 편의점, 무인 PC방 등 대형 프랜차이즈 무인매장 등에서 활발히 도입되고 있다.


에스원 측은 "무인매장 절도와 같은 최신 범죄 트렌드를 분석해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업계 1위 기업으로서의 역할"이라며, "안심24를 비롯해 무인매장을 운영하는 점주들이 안심하고 매장을 운영할 수 있도록 관련 솔루션들을 지속해서 출시하겠다"고 밝혔다.


[에스원+보도자료]+10대들+주말+오전+9시+무인매장+현금+노린다_5.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