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에스원

상단로그인영역

회사소개

뉴스 및 공지

home 회사소개 홍보센터 뉴스 및 공지
뉴스 및 공지 보기
제목 에스원, 유해발굴감식단과 협력 협약 체결
등록일자 2017.05.17
첨부파일
 


- 국유단과 손잡고 유가족 유전자 시료채취 참여 홍보 활동 전개


- 에스원, "모든 호국용사들이 유가족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종합 안심솔루션 기업 에스원이 호국용사들의 안심 귀환을 돕는 활동을 진행한다. 에스원(대표 육현표)은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단장 이학기)과 상호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현충원에 위치한 유해발굴감식단 대회의실에서 체

결했다고 17일 밝혔다.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이하 국유단) 2007년 국방부 직할기관으로 창설된 후 6·25전쟁 전사자 유해를 발굴해

가족의 품으로 보내는 호국보훈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약 9,550여 위의 국군전사자 유해를 발굴해

121분을 유가족에게 인계했다.


이번 협약은 발굴된 전사자 유해의 신원확인을 위해 유가족의 유전자(DNA) 시료 확보가 시급하다는 데서 시작됐다.

6·25 전사자의 신원확인을 위해서는 발굴된 유해와 유가족의 유전자 비교가 필수적이다. 그런데 6·25전쟁을 경험한

세대가 80세 이상 고령이며 직계 유가족은 많지 않아 유가족 유전자 시료 채취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러한

어려움을 해결하고자 에스원은 국유단과 함께 유해발굴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추진하기로 했다.


에스원은 전국에 걸쳐 구축한 출동 인프라를 활용해 75만명에 이르는 고객 및 국민을 대상으로 전국 계약처에

'대한민국 영웅, 명예 찾기' 안내 리플릿 배포 ▲SNS, 이메일 등을 통해 국유단의 활동 소개전국 지사에서 운용하는

출동차량에 안내 스티커 부착 등 유가족들이 유전자 시료 채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홍보를 진행한다.


국유단 이학기 단장은 "이번 에스원과의 업무협약 체결로 에스원고객과 더 많은 국민들이 유해발굴 사업을 이해하고

동참하는 계기가 될 것" 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에스원 임석우 부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에스원은 유가족들의 유전자 시료 채취 참여 안내를 지원함으로써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호국용사들이 모두 유가족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